Minami (City South)미나미

list_minami

See the real Osaka here

The shopping district centering on Namba is known as Minami. It's a charming and lively area where you can visit Dotombori, with its flashy Kanidouraku and Glico signs; Minamisemba and Horie, filled with unique shops and cafes; and Shinsaibashi, home to high-class brand shops and Amerika-mura (American Village), a front-running district in youth culture. There are also many theaters where you can see bunraku and kabuki, both part of the Kansai culture since the Edo period, as well as manzai style comedy. If you want to see the real, undistilled Osaka, be sure to visit Minami.

minami_p02s

The birthplace of Kansai's performing arts

When visiting Osaka, you can't miss a performance of local comedy. In the Minami area, manzai and comedic plays are performed daily at the Namba Grand Kagetsu (NGK), the home stage of comedy conglomerate Yoshimoto Kogyo. Other places where you can enjoy Kansai's performing arts in Minami include the Shochiku-za, which stages kabuki, musicals, and commercial plays, and the National Bunraku theatre, that specialises in the traditional puppet theatre.

minami_p03s

Dotonbori, home of Cui-daore (eat 'til you drop)

Dotombori is filled with famous restaurants where you can enjoy classic Osaka foods like takoyaki, okonomiyaki, tetchiri (blowfish stew), and udon. Giant sculptures in the shape of crabs or blowfish add to the excitement, helping to immerse you in the buzzing market atmosphere that is a hallmark of this city. South of the bustling Dotombori area is the more old-fashioned Hozenji Yokocho, a traditional shopping street that's reminiscent of Osaka from the olden days.

minami_p05s

Why not do some leisurely window shopping?

Horie is a fashionable neighborhood brimming with modern boutiques and classy cafes that are popular among young people. Minami-semba, once the site of many lumber businesses, has transformed into a district of distinctive stores, hair salons, and local designer shops. If you're looking to do some shopping with a difference, be sure to visit Horie as well as Amerika-mura, which is at the cutting edge of youth street culture. Large-scale shopping centers like the beautiful, semi-outdoor Namba Parks and O1O1 NAMBA MARUI are also lively destinations.

minami_p04s

Distinctive shopping streets

Another part of Minami's charm is the selection of bustling shopping streets where you can stroll past countless vendors selling unique gifts. The Shinsaibashi-suji Shotengai, running parallel to Midosuji Boulevard, has a long history and about 180 shops, including Daimaru Shinsaibashi. Another must-visit strip is the famous Sennichima Doguyasuji Shopping Street, packed with stores selling all sorts of tools related to food, from cooking utensils like knives, pots, and cutting boards, to dishes, neon signs and paper lanterns. You can also visit Kuromon Ichiba, stocked with fresh foods, and Nippombashi DENDEN Town, an electronics district on par with Tokyo's Akihabara.

오사카 타카시마야

해외에도 진출해 있는 전통있고 유명한 백화 점.>>

다이마루 신사이바시점

건축가・보리스가 설계한 네오 고딕양식의 중후한 외관. >>

쿠로몬 시장

오사카의 식탁을 책임지는, 도매와 소매를 합하여 180여 개 점포가 들어서 있는 시장.

미나미호리에・기타호리에 주변

의・식・주 모든 면에서 세련되고 멋진 거리.

다치바나도리(오렌지 스트리트)

카페와 부티크, 잡화, 인테리어 숍 등 세련된 가게들이 늘어서 있는, 오사카의 「멋」을 대표하는 거리.

호젠지 요코쵸

남쪽 지구의 번화가에 위치하면서도 조용한 오사카의 정서가 감도는 거리. 요코쵸 내에는 오래된 일식집이나 바, 오코노미야키(일본식 부침개), 쿠시카츠(꼬치튀김)점 등이 있다.

오사카 쇼치쿠자

가부키 공연을 중심으로 하여 뮤지컬을 비롯한 모든 무대 예술을 상연. 지하에는 다양한 장르의 맛을 선보이는 유명한 음식점들이 있다.

신사이바시스지 상점가

나가호리도리 남쪽에서부터 소우에몬쵸도리까지, 남북에 걸쳐 약 580m 가량 이어진 상점가. 평일에는 약 6만명, 일요일과 휴일에는 약 12만명이나 되는 쇼핑객들이 찾아온다.

Zepp Namba

음악은 물론,연극,강연회나 전시회까지 다목적으로 이용 가능. 최신 조명・음향설비를 완비하여 객석 어디에서나 최고의 사운드를 즐길 수 있다.

난바 신사

「분라쿠(文楽)」라는 명칭의 기원인 「분라쿠자」 공연장이 있던 역사 깊은 신사. 매년 7월 20・21일에 열리는 여름 축제 「히무로마쓰리」에서는 참배자들에게 잘게 부순 얼음을 나누어 준다.

난바 그랜드 카게츠

요시모토 흥업이 자랑하는 코미디 문화의 발신 거점. 풍부한 버라이어티를 지닌 요시모토 출신 예능인들의「코미디」를 체험할 수 있다.

도톤보리

에도시대부터 현재에 이르기까지 극장과 음식점들로 번성해 온 오사카 남쪽 지역의 대표적인 번화가.

국립 분라쿠극장

세계 무형 유산으로도 지정된, 일본의 독자적 전통 예능인「분라쿠(문악)」를 관람할 수 있는 극장.

오사카부립 체육회관

배구, 농구, 유도, 체조 등의 각종 스포츠를 즐길수 있는 스포츠센터. 요가나 에어로빅 교실도 열린다.

TORII HALL(토리이 홀)

좌석수 100석의 소극장. 매월 1일 「TORII(토리이) 요세(寄席)」에서는 카츠라 요네단지씨의 기획으로 펼쳐지는 다채로운 라쿠고 공연이 인기.

아메리카 무라

오사카의 남쪽 지역 중에서 가장 활기가 넘치며, 간사이 지방 젊은이들의 문화를 리드하는 개성적인 거리.

오사카부립 카미가타연예자료관(왓하 카미가타)

라쿠고, 만자이, 로쿄쿠, 코단 등 카미가타 연예에 관한 자료를 수집, 보존 및 공개하고 있는 오사카부립 시설.

OCAT(오사카 시티에어터미널)

JR 「난바역」과 연결된 서일본 최대 규모의 버스터미널. 사무실이나 레스토랑, 쇼핑시설도 병설되어 있다.

카미가타 우키요에관

에도시대 후반의 문화・문정기에 활약한 인기 배우들의 그림을 중심으로 수장 및 전시하고 있는 일본 풍속화 미술관.

난바 Hatch

록에서 재즈, 소올, 힙합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장르의 음악을 들을 수 있는 곳.

PAGE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