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orthern Osaka북부 오사카 (호쿠세츠)

list_northern

교토에서 산요도로 통과하는 사이고쿠카이도[西国街道]가 지나가며 옛날에는 호족과 사사[寺社]의 장원이 들어섰다는 "북쪽 오사카 에어리어". "호쿠세츠"라고 친근감 있게 불리는 이곳은 예로부터 서양식 생활양식이 뿌리를 내려 고급 주택가로 개발되었다. 토요나카시, 이케다시, 미노오시, 그리고 오사카 만국박람회를 계기로 급격히 개발된 스이타시, 이바라키시 등이 있어 지금도 자연의 혜택과 역사의 발자국이 진하게 느낄 수 있다.

n_osaka_p01s

우선은 태양의 탑을 보러가자

남쪽 하늘에 황금빛으로 빛나는 얼굴을 향해 우뚝 선 「태양의 탑」. 이 탑은 1970년에 일본 열도를 축제 도가니로 만든 만국박람회을 위해 일본을 대표하는 현대미술가 오카모토 타로씨가 박람회의 심벌로 제작한 예술작품이다. 탑 밑에는 260만 제곱미터의 부지면적을 가진 「반파쿠(万博) 기념공원」이 펼쳐져 있다. 공원내에는 사시사철의 꽃들과 다양한 나무를 배치해 사계절의 풍정을 즐길 수 있는 「일본정원」이나 「자연문화원」을 비롯해, 세계의 다양한 문화를 접할 수 있는 「국립민족학박물관」등이 있어 하루종일 있어도 질리지 않는다.

n_osaka_p02s

오사카의 자연을 만끽하자

활기 넘치는 오사카 중심가에서 1시간남짓 가면 "자연이 풍부한 오사카" 를 즐길 수 있다. 「셋츠쿄(摂津峡)」는 주택가에서 조금만 들어간 산간에 있는데도 불구하고 여름철에는 반딧불이가 날아다닐 정도로 계곡의 물이 맑고 시원하다. 신록과 단풍이 예뻐서 전국시대의 영웅 토요토미 히데요시도 사랑했다고 전해지는 「메이지의 숲[明治の森]・미노오 국정공원[箕面国定公園]」에는 물의 양이 풍부한 폭포와 온천이 있다. 빨갛게 물든 단풍잎 텐푸라를 먹을 수도 있다. 가끔 야생 원숭이도 나타난다.

n_osaka_p03s

맛있는 음식의 비밀을 소개

오사카 북쪽에는 전국시대의 영웅 토요토미 히데요시와 아케치 미츠히데가 천하를 잡느냐 잡히느냐가 판가름나는 전투를 벌인 것으로 유명한 「천하 판가름」의 텐노산이 자리잡고 있다. 이 근방은 「별궁의 물」(고토바상황[後鳥羽上皇]의 별궁 터에 있다)이라고 불리는 간사이지역 최고의 약수가 솟아난다. 이 약수덕분에 이 근방은 세계에 자랑할만한 일본산 위스키나 맥주의 생산지가 되고 있다. 「산토리 야마자키[山崎] 증류소」에서는 술의 제조과정을 견학하거나 갓 생산된 위스키를 시음할 수도 있다. 그 외에도 아사히 맥주공장도 한 번 가볼 만하다. 그리고 이 에어리어에서 잊어서는 안 될 곳이 「인스턴트 라면 발명기념관」이다. 견학은 물론이며 자기가 원하는 조미료를 섞어서 오리지널 컵라면 만들기도 체험할 수 있다.

n_osaka_p04s

노세카이도[能勢街道]와 호쿠세츠의 역사

오사카를 기점으로 하여 이케다를 거쳐 탄바, 카메오카로 이어지는 노세카이도는 에도시대에는 노세나 카와니시, 탄바에서 생산된 밤이나 쌀, 숯, 은, 동과 이케다에서 생산되는 술, 의류 등을 나르는 중요한 유통로였다. 카이도의 요소였던 이케다에는 「이케다성 터[池田城跡]」와 옛날 거리 풍경이 남아 있다. 노세에 있는 「죠루리[浄るり] 시어터」 에서는 오사카에서 수행한 기다유[義太夫]에 의해 완성되어 현재까지 전해져 오는 전통 인형극 '죠루리'를 감상할 수 있다. 온 김에 조금 더 욕심내서 미노까지 가보면 필승 기도에 효험이 있는 「카츠오지[勝尾寺]절」이나 개운 기안으로 유명한 「노세묘켄산[能勢妙見山]」도 있어 꾸준히 인기를 모으고 있다. 옛날 참배자들도 이 길로 다녔다고 한다.

센리 라이프사이언스 센터

창업 인큐베이터, 오픈 실험실, 등 연구 개발형 기업 육성 지원 시설 외에도, 회원제 살롱, 사무실 층, 대, 중 홀, 회의실을 갖추고 있다.

셋츠 계곡 공원

도심에서 가까운 귀중한 삼림욕 명소. 기암 절벽의 아름다운 계곡과 사계절의 자연과 꽃을 만끽.

셋츠 계곡 하나노사토 온천 (산스이캉)

8m의 오이와미 온천은 압권. 셋츠 계곡 상류의 온천은 치유의 공간.

셋츠 계곡

부부 바위, 8조 바위 등의 기암과 폭포, 절벽이 이어지는 절경. 「오사카 녹지 백선」의 하나.

키요츠루주조주식회사

예부터 톤다의 마을 사람들에게 사랑받아왔으며 엄선한 재료와 기술과 마음을 다한 술은, 천하 일훔.

미나세 신궁

고토바상황과 관련 된 경내에는 옛부터 다인도 이용했다는「별궁의 물」이 솟아 나온다.

카부산지 절

일본에서 가장 오래된 행운복덕의 신, 비사문천상이 본존. 가을에는 약300 그루의 단풍이 화려하게 물든다.

신칸센 공원

1969년 제조된 신칸센 선두차량을 1호차로, 1954년 제조된 전기기관차가 전시되어 있으며, 차량 내부나 운전석에도 들어갈 수 있다. 봄에는, 근처의 벚꽃 터널로 꽃구경을 오는 사람으로 북적인다.

카츠오지 절

승리운의 사찰 「勝尾寺(카쯔오지)」 사계의 변화를 즐길 수 있는 풍부한 자연 속에 있는 절이기도하다.

시오노유 온천

자연의 혜택, 1000여년의 유서 깊은 온천에서의 힐링.

자연문화원 (만국박람회 기념공원)

숲과 시냇물, 차밭의 마을, 꽃밭 언덕 등, 자연이 가득한 공원. 사계절마다 행사나 이벤트도 상시개최.

자연관찰학습관

반파쿠공원 내의 「자연문화원」에 생식/생육하고 있는 동식물을 접하고, 체험, 학습하기 위한 시설.

칫솔 전문관

자신에게 맞는 칫솔로 바른 양치질의 중요성을 알리고자 하는 목적으로 치과 의사에 의해 만들어졌다.

국립 민족학 박물관

「민파쿠」로 사랑 받으며, 세계 여러 민족의 생활 문화와 생활 용품, 의상, 거주지 등을 전시, 소개하는「박물관이 있는 연구소」

다카츠키 성터 공원

이곳에는 옛날에 성이 있었다.

타카츠키 표고버섯 센터

직접 딴 버섯을 가까운 바베큐 레스토랑에서 맛있게 드세요.

사츠키야마 공원

벚꽃, 진달래, 단풍의 명소. 5개의 하이킹 코스와 전망대가 있으며, 오사카평야를 전망하기에 가장 좋은 곳으로 「오사카 미도리 백선」에 선정되었다.

카세다 온천탕 (타카츠키삼림관광센터)

오사카에서 1 시간 이내에 자연을 만끽, 온천을 만끽할 수 있는 환경 친화적 인 온천이 인기.

이바라키 신사

지금으로부터 약 1,200 년 옛 807년 사카노우에노 타무라마로가 이바라키노사토를 만들 때에 자리 잡은 것으로 전해진다.

이바라키 시립 크리스찬 유물 사료관

일본의 기독교 역사를 설명하는 크리스찬 유물 사료관.

PAGE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