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UMMER여름

summer.jpg

6월 장마 때에는 시로키타공원[城北公園]에서는 아이리스 꽃이 피우고, 사쿠야고노하나칸[咲くや此花館]에서는 보기 드문 꽃들이 만발한다. 또한 많은 사람들이 오사카성[大阪城]의 수국을 보기 위해 모여든다. 이들 꽃들은 벚꽃처럼 화려하지는 않지만 그들만의 아름다운 자태를 뽐낸다. 7월 24일, 25일에 매년 개최되는 이벤트가 오사카 제일의 여름 축제인 텐진마츠리(天神祭)이다. 이 축제는 일본 3대 축제 중 하나로 오카와강에 다채로운 장식을 한 배를 띄우고 절정에 다다르면 불꽃을 쏘아 올린다. 이 축제는 오사카뿐만 아니라 전국 각지에서 수십만 명의 관광객들이 방문한다.
보다 정적인 축제를 좋아하는 사람들에게는 6월에 열리는 풍작을 비는 축제가 있다. 7월에는 어둠 속에서 횃불을 밝혀놓고 노오(能)가 열리며, 8월에는 죽은 사람이 집에 돌아온다고 하는 오본(お盆)이 있다. 여름에는 여기저기에서 밤하늘을 수놓는 불꽃놀이가 열려 축제의 기분을 만끽할 수 있다.

오사카의 여름은 덥고 습도가 높다. 그렇지만 베이에어리어에서는 오사카만에서 시원한 바람이 불어 오사카 남쪽 바다는 수영을 즐기는데 최적의 장소이다.

PAGE TOP